• 인사말

HOME > 정보센터 > 노동소식

제목 ‘17년 상반기 구직자 직업훈련과정 전년 대비 30% 이상 늘려 7,224개 선정 등록일 2017.01.02 10:27
글쓴이 한길 조회 3244
‘17년 상반기 구직자 직업훈련과정 전년 대비 30% 이상 늘려 7,224개 선정
- 고용부, 직업능력심사평가원 ’17년 상반기 직업훈련과정 통합심사 결과 발표 -

내년 상반기 구직자 직업훈련과정이 전년(5,312개)보다 30% 이상 증가한 7,224개로 늘어난다.

고용노동부는 ’17년 상반기 직업훈련과정 통합심사에서 국가기간·전략산업직종 1,682개, 내일배움카드제 5,542개, 그 외 재직자 훈련 과정에 11,696개를 선정(근로자 직업능력개발 훈련 7,314개, 사업주위탁훈련 4,382개) 하였다.
  
이번 통합심사에서는 최근 실업률 상승, 내년 구조조정에 따른 대량의 실업자 발생 우려 등 어려운 노동시장 여건을 감안하여 구직자 훈련과정을 대거 선정하였다. 

그 중 4차 산업혁명 관련 신산업 직종, 청년 선호직종 등 훈련수요가 많은 직종과 인구 수 대비 훈련과정이 부족한 훈련 소외지역의 훈련과정을 추가 선정하여 훈련접근성을 높였다.

최근 급격한 산업환경 변화에 따라 기존 일자리가 줄어드는 대신새로운 분야에서 일자리가 많이 생길 것으로 예측되고 있어 이를 반영하여 신산업 직종 훈련과정을 확대 선정한 것이다.


청년 선호 직종 훈련과정 추가 선정 
 
 청년층 훈련수요조사* 결과 선호도가 높은 마케팅, 문화콘텐츠제작, 영상제작 직종의 훈련과정은 추가로 선정하여 청년들이 더 많이 참여할 수 있게 했다.

아울러 훈련과정을 전부 선택할 필요 없이 원하는 교과목만 선별해서 수강할 수 있도록 전산기반을 마련하고, 주말반 훈련과정 개설을 유도(훈련비 추가 지원<기준단가 110%>)하여 청년이 원하는 시기에 참여할 수 있게 할 계획이다.


훈련 소외지역 훈련공급 확대 
 
 수도권 등 다른 지역에 비해 훈련과정이 부족했던 훈련 소외지역의 훈련과정을 확대 선정하였다. 전남(91개→162개), 충남(92개 → 163개)은 전년보다 70% 이상 훈련과정이 증가하는 등 대다수 지역의 훈련과정 집중도(훈련과정 비중/인구 비중)가 증가한 반면, 서울·경기 등 수도권 지역은 낮아져 지역별 훈련편차가 완화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훈련과정을 신청한 2,155개 훈련기관 중에서 우수훈련기관(3년 인증)은 295개(13.7%)로 기관 수가 적지만 선정된 훈련과정은 1,556개로 전체 구직자 훈련과정의 21.5%를 차지하였다.

고용노동부는 앞으로도 우수훈련기관에서 진행 중인 고성과 훈련과정을 중심으로 훈련공급을 확대해 나가고 우수훈련기관에는 다양한 인센티브를 부여하여 대형화?전문화를 유도할 계획이다.
   
권기섭 직업능력정책국장은 “산업현장의 훈련수요를 발 빠르게 반영하기 위해 전년보다 훈련과정을 대폭 늘렸다.”라고 전하면서, “앞으로도 훈련과정을 확대 공급하는 대신 성과평가를 강화하고 성과정보를 확대 제공하면서 취업률에 따라 훈련비 지원율을 대폭 차등하는 등 훈련규모를 성과에 따라 자율적으로 조정되도록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아울러 “급속한 산업환경 변화에 따라 새롭게 부상하고 있는 유망직종을 지속적으로 발굴하여 지능정보사회를 선도할 인력 양성을 촉진하겠다.”고 강조했다.

 참고로 국가기간.전략산업직종훈련 등 구직자 대상 직업훈련과정에 참여를 희망하는 구직자는 인근 고용센터 및 콜센터(☎1350)를 통해 자세한 상담을 받을 수 있으며 직업능력지식포털(www.hrd.go.kr)을 통해 필요로 하는 훈련과정을 검색할 수 있다.


문  의:  인적자원개발과  박완근 (044-202-7311)

파일첨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