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사말

HOME > 정보센터 > 법령 및 판례

제목 직장 선택시 20대는 ‘급여’ 60대는 ‘거리’ 먼저 따진다 등록일 2024.03.21 12:59
글쓴이 한길 조회 10

직장 선택시 가장 중요하게 여기는 요인으로 청년층은 급여 수준을, 고령층은 출퇴근 거리를 각각 우선시 하는 것으로 드러났다.

 

경기연구원은 지난 8월7~9일 경기도민 1천명 대상 인식조사 결과를 담은 ‘경기도 청년층과 고령층, 일자리에 대한 시각차’ 보고서를 발간했다고 28일 밝혔다.

 

조사대상자 중 20대(168명)는 직장 선택시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요인으로 급여 수준(43.5%)을 가장 많이 꼽았다. 출퇴근 거리와 교통 접근성(19.0%)에 비해 두 배 넘게 높았다.

 

현재 직장에서 겪는 가장 큰 어려움으로는 불만족스러운 처우(35.9%)에 이어 워라밸(일과 삶의 균형) 확보의 어려움(26.9%), 높은 업무강도(15.4%), 인간관계 어려움(10.3%)을 차례로 꼽았다.

 

20대가 생각하는 중소기업 인력난 문제의 가장 큰 원인으로는 대기업과의 급여수준 격차(33.9%), 워라밸 보장이 어려운 과도한 근무시간(25.6%), 과도한 업무 요구(12.5%) 순으로 응답했다. 현재 근로를 전혀 하지 않으면서 구직 준비 중인 청년은 22%였다.

 

60대(165명)는 출퇴근 거리와 교통 접근성(26.7%)에 이어 고용안정성(25.5%), 급여 수준(16.4%) 순으로 직장 선택시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요인을 꼽았다. 60대 응답자의 63.6%는 앞으로 근로하기를 원하며, 희망 근로연령은 평균 70세로 나타났다. 계속 근로하고 싶어 하는 이유로는 생계유지와 생활비 보탬(35.2%), 사회생활 유지나 소속감 충족(34.5%), 일하는 즐거움(26.1%)을 꼽았다.

 

연구원은 청년층 대상 좋은 일자리 추진전략으로 중소기업 워케이션·원격근무·업무효율화 등 워라밸 균형 지원, 중소기업 성과 인센티브 도입 독려 방안을, 고령층 대상 좋은 일자리 추진전략으로 고학력·고숙련 고령층과 사업 경험이 필요한 중소기업을 매칭하고, 저숙련·저학력 고령층 대상 복지형 노인일자리 확충을 각각 제시했다.

 

출처 : 매일노동뉴스 2023년 12월 29일, 연윤정기자

한길블로그: https://blog.naver.com/hanguilhrm/223390587203